반곡 김홍광의 묵향과 함께 명문과 함께 성현과 함께하는 노송서실

 항상 푸르른 노송처럼
      향기 은은한 노송처럼
           세월이 쌓일수록 우아한 노송처럼
                老松書室(노송서실)은
                     그 老松의 철학을 배우고 싶습니다.

 

 

원장 프로필

 

서예이야기

 

자료실

 

방명록

 

찾아오는 길


서예이야기
서예에 대한 단상들


TOTAL : 52, PAGE : 1 / 3, CONNECT : 0 join login
NAME  
  노송재주인 
SUBJECT  
   기발한 別稱 異稱(별칭 이칭)

1. 文房四友(문방사우)

가. 【紙(지-종이)】: 【종이】-方潔(방결)

나. 【筆(필-붓)】 : 【붓】-管城子(관성자) 管翰(관한) 刀筆(도필) 禿友(독우) 毛潁(모영) 毛錐子(모추자) 不律(불률) 象管(상관) 弱翰(약한) 柔翰(유한) 中書君(중서군) 兎毫(토호) 筆翰(필한) 黑頭公(흑두공) 【몽당붓】-掘筆(굴필) 禿筆(독필) 禿毫(독호) 【붓 끝】-筆端(필단) 筆鋒(필봉) 筆毫(필호) 【붓 뚜껑】-筆帽(필모) 【붓 놀림새】-筆路(필로) 筆意(필의) 筆趣(필취)

2. 가족

가. 【우리 가족】 : 【자기】-無似(무사) 麋鹿之恣(미록지자) 不肖(불초) 鄙軀(비구) 鄙夫(비부) 鄙人(비인) 迂生(우생) 迂人(우인) 陳人(진인) 賤軀(천구) 賤躬(천궁) 賤子(천자) 醜末(추말) 鯫生(추생) 下愚(하우) 下走(하주) 寒生(한생) 【어버이】-所怙(소호)  怙恃(호시) 【자기 아버지】-家公(가공) 家君(가군) 家父(가부) 家尊(가존) 家親(가친) 阿翁(아옹) 嚴親(엄친) 太公(태공) 【자기어머니】-家慈(가자) 聖善(성선) 慈壼(자곤) 慈親(자친) 【남편의 아버지】-阿公(아공) 阿翁(아옹) 【남편의 어머니】-慈姑(자고) 【아내의 아버지】-氷翁(빙옹) 聘丈(빙장) 嶽公(악공) 岳父(악부) 岳翁(악옹) 嶽丈(악장) 岳丈(악장) 丈人(장인) 【아내의 어머니】-嶽母(악모) 岳母(악모) 丈母(장모) 【남편】-佳人(가인) 狂夫(광부) 夫君(부군) 簫郞(소랑) 拙夫(졸부) 好人(호인) 【아내】-眷屬(권속) 箕帚妾(기추첩) 內子(내자) 萊妻(내처) 配位(배위) 山妻(산처) 室人(실인) 愚妻(우처) 拙妻(졸처) 寒荊(한형) 荊室(형실) 荊妻(형처) 荊布(형포) 荊釵布裙(형차포군) 縞衣綦巾(호의기건) 【아들】-家豚(가돈) 家兒(가아) 豚兒(돈아) 息男(식남) 弱息(약식) 愚息(우식) 子息(자식) 賤息(천식) 【딸】-息女(식여) 阿女(아녀) 女息(여식) 【며느리】-息婦(식부) 子婦(자부)

3. 나이

【15세】-志學(지학) 【여성15세】-笄年(계년) 【여성 16세】-破瓜(파과) 【남성 20세】-弱冠(약관) 丁年(정년) 【30세】-而立(이립) 【40세】-不惑(불혹) 强仕(강사) 【48세】-桑年(상년) 【50세】-艾年(애년) 艾服(애복) 艾人(애인) 杖家(장가) 知天命(지천명) 【51세】-望六(망륙)【60세】-耳順(이순) 杖鄕(장향) 【61세】-華年(화년) 華甲(화갑) 【남성 64세】-破瓜(파과) 【70세】-古稀(고희) 杖國(장국) 從心(종심) 七耋(칠질) 下年(하년) 稀年(희년) 【77세】-喜壽(희수) 【80세】-傘壽(산수) 杖朝(장조) 【81세】-望九(망구) 半壽(반수) 【88세】-米壽(미수)【 90세】-凍梨(동리) 齯齒(예치) 卒壽(졸수) 【91세】-望百(망백) 【99세】-白壽(백수) 【100세】-期頤(기이)

①破瓜-瓜(오이 과)를 둘로 破字(파자)하면 바르게 쓴 八과 거꾸로 쓴 八이 되므로 여성은 8+8=16 남성은 8×8=64이며 또한 오이는 남성의 상징물로 여성이 16세가 되면 오이를 깰 만큼 여성으로서의 힘이 있게 되고 남성은 64세면 남성의 힘을 상실하게 된다는 의미도 담겨 있다고 할 것이다.
②桑年-桑의 속자는 十자 셋(十十十) 밑에 木을 쓰는데 이를 破字하면 木은 十八이니 위 十자 셋과 합하여 48세라 한다.
③喜壽-喜(기쁠 희)를 초서로 쓰면 七十七이 되니 77세라 한다.
④傘壽-傘의 略字(약자)는 八 아래에 十을 쓰니 이를 破字하여 80세라 한다.
⑤半壽-半을 破字하면 八十一이 되니 81세라 한다.
⑥米壽-米(쌀 미)를 破字하면 八十八이 되니 88세라 한다.
⑦卒壽-卒의 略字는 九 아래에 十을 쓰니 이를 破字하여 90세라 한다.
⑧白壽-白은 百(100)에서 一이 모자라니 99세라 한다.
⑨고대에는 四杖制(사장제)라 하여 나이에 따라 지팡이를 사용하는 장소가 한정되어 있었는데 50살에는 집안에서만 허용되니 杖家라 하고 60살에는 마을에서만 허용되어 杖鄕이라 하며 70세는 나라 안까지 허용되니 杖國이 되고 80살이면 임금이 있는 조정에서까지 허용되니 杖朝라 하였다.

4. 열 두 달

가. 【1월】 : 【陰曆正月】-大蔟(대주) 孟陽(맹양) 孟春(맹춘) 首歲(수세) 陽春(양춘) 王月(왕월) 寅月(인월) 正陽(정양) 【正月초하루】-鷄旦(계단) 鷄日(계일) 四始(사시) 三始(삼시) 三元(삼원) 歲旦(세단) 歲首(세수) 元旦(원단) 元朔(원삭) 元辰(원신) 元日(원일) 正朔(정삭) 陬月(추월) 獻歲(헌세) 【正月 초이튿날】-犬日(견일) 【正月 초사흗날】-豕日(시일) 【正月 초나흗날】-羊日(양일) 【正月 초닷샛날】-牛日(우일) 【正月 초엿샛날】-馬日(마일) 【正月 초이렛날】-靈辰(영신) 人日(인일) 【正月 초여드렛날】-穀日(곡일) 【正月보름】-上元(상원)

나. 【2월】 : 【陰曆2월】-如如(여여) 如月(여월) 麗月(여월) 令月(영월) 仲陽(중양) 仲春(중춘) 夾鐘(협종) 華景(화경) 杏月(행월) 【陰曆2月1日】-中和節(중화절) 【陰曆2月15日】-花朝(화조)

다. 【3월】 : 【陰曆3月】-嘉月(가월) 季春(계춘) 姑洗(고선) 暮春(모춘) 竹秋(죽추) 惠風(혜풍) 【陰曆3月3日】-踏靑節(답청절) 上巳(상사) 元巳(원사) 重三(중삼)

라. 【4월】 : 【陰曆4月】-孟夏(맹하) 圉余(어여) 余月(여월) 陰月(음월) 除月(제월) 中呂(중려) 仲呂(중려) 淸和(청화) 乏月(핍월) 【陰歷4月초하루】-淸和(청화) 【4月初파일】-灌佛會(관불회) 燈節(등절) 浴佛日(욕불일)

마. 【5월】 : 【陰曆5월】-皐月(고월) 麥秋(맥추) 微陰(미음) 惡月(악월) 午月(오월) 蕤賓(유빈) 榴月(유월) 仲夏(중하) 【陰曆5月5日】-端陽(단양) 端午(단오) 端五(단오) 惡日(악일) 午日(오일) 重午(중오) 重五(중오) 天中節(천중절) 蒲節(포절) 【陰5月13日】-竹醉日(죽취일) 竹迷日(죽미일)

기타 자세한 내용은 참고문헌 참조.

참고문헌 : 中國漢詩眞寶(2005 이화문화출판사)


HIT/3810  
Dany  2012/02/22
Thanks alot - your answer solved all my prolbems after several days struggling
xckzkna  2012/02/23
2UAzSp <a href="http://hagtgmsbagzn.com/">hagtgmsbagzn</a>
pzevgpsyu  2012/02/29
RYAaGR <a href="http://arykgqfkofkc.com/">arykgqfkofkc</a>
James  2012/05/01
Keep it cnoimg, writers, this is good stuff.
jvezjcwnpp  2012/05/03
QtVNwp <a href="http://pzftksjyvpee.com/">pzftksjyvpee</a>
Gurpreet  2013/03/29
That's a nicely made answer to a challengnig question
gjvsmvztvp  2013/03/30
hpKkjq <a href="http://aymwxidannrw.com/">aymwxidannrw</a>
xpoojfg  2013/04/01
T4oKVo <a href="http://pjokvlxhihnf.com/">pjokvlxhihnf</a>
Jhun  2013/07/06
Pefrcet shot! Thanks for your post!
NAME  PASS 


중국서예의 역사 [17]

노송재주인  


재미있는 破字(파자) 이야기 [3]

노송재주인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shootingstar

 

www.losong.co.kr
전주시 완산구 경원동 2가 14-1   상담전화: 063-285-4509

 

 

 

월간서예

 

 

한국한시진보 맛보기

 

 

++ 사진마당 ++